PLM 베스트 프랙티스 컨퍼런스 7월 코엑스서 개최

‛Future PLM : 스마트 제조 혁신과 AI’ 주제로 제조업계 해법 찾는다.



PLM 베스트 프랙티스 컨퍼런스 2019가 7월 4일(목) 코엑스 3층 컨퍼런 스 E(구 E홀)에서 개최된다. 한국스마트제조산업협회, 한국CDE 학회, 캐드앤그래픽스가 공동 주최하 는 PLM 베스트 프랙티스 컨퍼런스(이 하 PLM컨퍼런스)는 지난 2005년 시작 된 이래 올해 15회째를 맞았다. 스마트 제조의 미래 올해는 ‘Future PLM : 스마트 제조 혁신과 AI’를 주제로 제품 개발 및 프로세스 혁신을 통해 스마트 제조의 미래 를 어떻게 이끌 것인지 함께 고민해보 는 시간을 마련했다. 또한, 제조업계의 르네상스를 위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5G, 디지털 트윈, IoT, AI, 3D프린팅 등 새로운 기 술과 융합을 통해 지속 가능한 PLM의 혁신과 최신 기술 동향, 트렌드, 성공사 례 등이 공유될 예정이다. 올해 PLM 컨퍼런스 첫 기조연설에 나서는 이수홍 연세대 교수는 ‘변화와 혁신의 시대, AI와 스마트 제조의 만남’ 을 주제로 갑작스러운 기술의 변화가 산업 전반에 어떤 영향을 주고 있고, 스 마트 제조 분야에서는 어떤 변화를 초 래할 지에 대해 살펴본다. 


정운성 다쏘시스템코리아 본부장은 ‘디지털 Continuity를 통한 디지털 혁신 - 경험을 통해 미래를 경험하다’를 주 제로 ‘스토리가 곧 경험이다(The Story is the Experience)’에 대해 발표한다. PDM·PLM을 통해 체계적·구조 적으로 관리되어진 정보를 바탕으로, 실제 제품 및 제품 개발 업무 고도화를 지원하고, 또한 고객의 제품을 사용하 는 소비자들의 경험까지도 고려된 엔 지니어링 플랫폼이 필요한 이유에 대해 설명한다. 정구민 국민대 교수는 ‘미래 이동성 (Future Mobility)의 변화에 따른 자동 차 시장 및 기술 주요 동향과 시사점’을 주제로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모빌리 티의 변화와 최근 자동차 시장 및 기술 흐름, 시사점에 대해 소개할 예정이다.


사례중심 스마트그리드 소개 김성환 탈레스코리아 부장은 ‘기업 사례를 중심으로 한 스마트그리드 소 개’를 주제로 코드사이닝을 이용해 다 양한 제품의 신뢰성을 제고하는 대기업 사례를 소개한다. 오후에는 ▲베스트 프랙티스 ▲트렌 드·전략·솔루션 ▲스마트 제조·신 기술 등 3개의 전문 트랙을 통해 스마 트 제조 혁신을 이끌고 있는 PLM 및 스 마트 제조 기반의 다양한 사례와 최신 기술, 전략 등 총 18개의 발표가 이어질 예정이다. 류수영 현대중공업 ICT혁신센터 PLM추진팀장은 ‘현대중공업그룹 PLM 구축 방안’을 주제로, 현대중공업 그룹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추진에 따른 PLM의 역할 및 사업단위 PLM 추 진 방향 및 주요 문제 해결 방안에 대해 서 설명한다. 


민종철 오키오토 대표(전 현대기아자 동차 이사)는 ‘자동차제품개발 PLM 사 례와 발전방향’을 주제로, 자동차 제품 개발 과정의 PLM 구축사례 경험을 통 해 미래발전 방향과 4차 산업혁명 시대 에 요구되는 복잡성과 불확실성, 빠른 환경변화 등에 대응하기 위한 지능형, CELL형, 융합형 등 미래형 PLM 구축 방법론을 제안한다. 이외에도 현대로보틱스, 볼보건설기 계를 비롯, 다쏘시스템코리아, 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 소프트웨어, PTC 코리아, 오토데스크코리아 등 다양한 업체들이 자동차, 조선, 건설, 플랜트, 기계 등 제조 분야 등에서 최근 진행하 고 있는 스마트 제조 기술과 적용 사례 등에 대해 소개할 예정이다.


5G 활용한 스마트공장 또한, 스마트제조·신기술 트랙에서 는 5G를 활용한 스마트공장의 미래(윤 종필 SK텔렘콤 부장), 제조산업과 적 층제조기술의 미래(주승환 한국적층제 조사용자협회 회장), 인공지능 기반 엔 지니어링 문서 콘텐츠 분석 및 활용(서 효원 카이스트 교수) 등 새로운 기술 소 개도 이어질 예정이다. 


PLM 컨퍼런스는 관련 시장의 활성 화를 위해 제조업계 및 관련 벤더, 학 계 등 관련 업계가 함께 모여 기획하고 진행하는 컨퍼런스로, 다쏘시스템코리 아, 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 소프트웨어, 탈레스코리아, 플러스플라스틱, 아이엠지, 소프트힐스, 두나정보기술, 알씨케이, 아이지피넷, 씨테크시스템, 앤시스코리아, 아티스시스템, 이즈파 크, 리치앤타임 등 다양한 업체들이 부 스로 참여해 새로운 기술과 제품을 선 보인다. 


PLM 베스트 프랙티스 컨퍼런스를 주최하고 있는 김태환 한국스마트제조 산업협회 회장은 “스마트 제조가 이루 어지기 위해서는 제조공정만 자동화 한 다고 가능한 것이 아니라 원류 단계인 설계, 구매, 생산, 서비스 등 기업 전반 에 걸친 데이터의 정확성이 필요하다. PLM은 스마트 제조의 디지털 트윈으 로 더욱 확장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최근 우리 제조업계는 게 임의 룰을 바꾸는 변혁의 시기에 있다. 열심히 하는 것만으로 성공하는 시대는 지났으며, 최신 트렌드를 읽고 대비하 지 않으면 살아남기 힘들다. 이번 컨퍼 런스를 통해 많은 인사이트를 얻어 제 조업 르네상스 시대를 만들어가길 바란 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