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회 3D프린팅 유저 컨퍼런스 개최

적층제조 기술 가이드 대공개… 석재, 유리, 금속 등 다양한 소재로 완성품 출력

‘제4회 3D프린팅 유저 컨퍼런스’가 ‘스 마트팩토리+오토메이션월드 2020’ 개 최에 맞춰 3월 4일(수) 코엑스 컨퍼런스 E홀에서 개최된다. 3D프린팅은 플라스틱을 비롯해 석 재, 유리, 금속 등 다양한 소재를 활용해 완성품을 출력하는 기술로 제조업을 비 롯한 여러 산업 분야로부터 주목 받는 기술이다. 3D프린팅은 최근 금속 3D프린팅 기 술의 개발로 시제품 제작을 넘어 상용 화 단계에 도달하고 있으며, 활용 범위 에 따라 적용될 수 있는 산업 분야가 무 한한 기술로 손꼽힌다.  

지난 2018년, 금속 3D프린터 관련 기술 특허가 풀리면서 산업계에서는 3D프 린팅이 제조 공정 시스템에 급속히 보 급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올해로 4회째를 맞은 3D프린팅 유저 컨퍼런스는 ‘유저를 위한 3D프린팅 기 술 가이드'라는 주제로 열린다. 컨퍼런 스는 3D프린팅의 이해, 기술 개발 및 제 품 동향, 3D프린팅 소재, 다양한 적용 사례 등을 다루며, 해당 기술에 관한 유 저의 시야를 확장하는 기회가 될 것으 로 보인다. 이번 컨퍼런스에서 오전 기조연설을 담당한 UNIST 3D프린팅 첨단생산기술 연구센터 김남훈 센터장은 ‘3D프린팅과 스마트제조 : 무한한 가능성과 한계'라는 주제로 컨퍼런스의 시작을 열 예정 이다. 

두 번째 기조연설을 맡은 3D시스템즈 백소령 본부장은 ‘차세대 3D프린팅 시 장을 이끌 기술은?’이라는 주제로 발표 하며, 세 번째 기조연설은 3D프린팅사 용자협회 주승환 회장이 ‘3D프린팅 시 장, 한국은 왜 글로벌 시장을 못 따라가 는가?’에 대한 주제로 내용을 발표한다. 오후부터는 트랙 A ‘Warm up 3D Printing!, 트랙 B Do it 3D Printing!’로 나 눠 3D프린팅 기술을 적용하기 위한 설계 단계부터 후처리 단계까지의 내용을 다루며, 나아가 3D프린팅이 적용된 제 품 사례, 공정 사례 등을 통해 향후 상용화 단계를 바라보는 기술 전망까지 다 룰 예정이다. 트랙 A에서는 ▲실수하지 않는 3D 프린팅 장비 선택 팁(캐리마 신정현 실 장) ▲제품 경량화 및 최적의 맞춤 제 작을 위한 3D모델링(오토데스크 김지 훈 과장) ▲출력물 사례를 통한 효과적 인 3D프린팅 출력 프로그램 선택법(정 록 이수현 대표) ▲제품의 Q(Quality)와 R(Real)을 더하는 소재 찾기(카이스트 김산하 교수) ▲사용자 TIP 대방출 : 설 계부터 후처리까지(크리에이터블 고 산 대표) 등의 주제 발표가 진행된다. 트랙 B에서는 ▲3D프린팅, 10번의 실 패와 1번의 성공스토리 1(한화에어로스 페이스 안종기 수석연구원) ▲금속 3D 프린팅의 상용화를 위한 Key Success Factors(두산중공업 유석현 고문) ▲3D 프린팅으로 1인 창업 플랜 짜기(폼랩 김 진욱 지사장) ▲적층제조를 활용한 최 적의 스마트팩토리 구축 방안(지멘스 김택민 이사) ▲3D프린팅 산업활성화 를 위한 킬러 어플리케이션의 발굴과 사례(마크포지드 고유성 이사) 등의 주제 발표가 진행된다. 

주최 측은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술 중 하나인 3D프린팅은 주로 복잡한 설 계 변수와 소량 맞춤형 생산 특징이 강 한 항공, 산업기기 및 의료산업 등에서 기술 수요가 많았다”라고 말했다. 이어 “최근 수년 사이 3D프린팅 기술 활용 범위가 넓어지고, 대중화됨에 따 라 일부 산업에서의 수요가 급속하게 증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이번 컨퍼런스는 각 산업 분야 에서 스마트 제조에 3D프린팅을 어떻 게 활용하고 있는지에 대한 적용 사례 를 소개하는 동시에 국내외 산업 및 시 장 동향을 공유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 고 덧붙였다.


킨텍스, 2~3월 예정 전시회 "개최 않겠다"… 코로나19 여파 

킨텍스는 코로나19에 대한 정부의 감 염병 위기 경고가 2월 23일 심각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2~3월 개최 예정이던 모 든 행사 주최 측에 공식적인 행사 연기 요청을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2~3월 킨텍스에서 개최하기로 예정 했던 모든 전시컨벤션 행사는 연기, 취 소 등을 협의하고 있다. 킨텍스 관계자는 지난달 23일 열린 코 로나19 범정부대책회의에서 나온 “타 인과 일반 국민에게 해가 될 수 있는 방 식의 집단행사나 행위는 실내뿐 아니라 옥외에서도 스스로 자제해 줄 것을 당 부한다”는 권고에 따라 가까운 시일 내 에 예정됐던 행사에 대해 연기 요청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러한 킨텍스의 행사 개최시기 조정 요청에 따라 2월 26일부터 열릴 예정이 던 국내 최대 규모 건축자재·인테리어 산업전시회 ‘코리아빌드(Korea Build)’도 개최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주최사인 매쎄이상은 “킨텍스와의 협의를 통해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와 국민 의 안전을 위해 전격 취소하기로 결정 했다”고 전했다. 킨텍스 대표이사는 “코로나19의 전파 를 막고자 취한 조치”라며 “현 위기상황 극복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 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