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인사이드 3D프린팅 11월 개최

컨퍼런스는 고양 킨텍스서 하이브리드 방식으로 진행… 국내외 70개사 250부스 규모 


오는 11월 18-20일 고양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세계 3대 적층제조 전문 행사, 인사이드 3D프린팅 컨퍼런스 & 엑스포 (이하, ’인사이드 3D프린팅)의 컨퍼런스 연사진이 공개되었다. 올해로 7회를 맞이하는 인사이드 3D 프린팅은 세계 최대 3D프린팅 언론 사(3DPrint.com), 시장조사 전문기관 (SmarTech Analysis), 글로벌 전문투자 기관(3DR Holdings), 국내 최대 전시컨 벤션센터 킨텍스의 공동 주최로 진행된 다. 인사이드 3D프린팅은 크게 전문 전시회, 국제 컨퍼런스로 구성된다.


전문 전시회는 11월 18-20일, 킨텍스 1전시장 5홀에서 정상 개최된다. 올해 전시회는 골드 스폰서로 참가하는 스트라타시스(더블에이엠), 실버 스폰서인 한일프로텍, 삼영기계, 상상이상 3D프린팅을 비롯해 국내외 약 70개사 250부 스 규모로 진행된다. 국제 컨퍼런스는 코로나 19의 영향으 로 하이브리드 방식으로 진행된다. 첫째 날(11월 18일)은 킨텍스 1전시장 그 랜드 볼룸에서 현장 세미나로, 둘째 날 (11월 19일)은 온라인(비대면) 세미나로 개최된다. 


올해 주요 연사로는 유럽 최대의 철강 기업이자 승강기 제조사로 잘 알려진 티센크루프(Thyssenkrupp)의 아비나브 싱할 최고 전략책임자(CSO)를 들 수 있다. 그는 ‘산업용 3D프린팅과 글로벌 활용사례’라는 주제로 우주항공, 자동 차, 치과, 해양, 운송, 천연자원 산업 등 적층제조 기술의 무궁무진한 활용 가능 성에 대해 발표한다.


최근 세계적으로 각광받고 있는 건축 3D프린팅 전문가들도 주요 연사진에 이 름을 올렸다. 2017년 유럽 최초로 3D프 린팅 건축물 봇(BOD), 길이 27미터의 세 계 최대 3D 건설용 프린터를 제작한 코 봇 인터내셔날의 창업자 헨릭 닐슨은 ‘세 계 건물 및 콘크리트 구조물의 3D프린팅 기술 현황’이라는 제목으로 발표한다. 또 하나의 건축 3D프린팅 전문기업 에어랩 싱가포르(AIRLAB Singapore)의 공동 창업자 카를로스 바논은 베니스 건축 비엔날레 선정, 런던디자인미술관의 올해의 디자인상, 독일 디자인위원회 의 아이코닉 어워드 수상 등 건축 3D프 린팅의 세계적인 권위자로 알려져 있으며, ‘싱가포르 최초의 기능성 스테인레 스강 3D프린팅 공간 프레임 구조’라는 제목으로 발표 예정이다. 


3D프린팅에 특화된 독일계 전략적 투자전문기업인 에이엠벤처스(AM Ventures)의 이상민 아시아 지역 총괄이 사는 ‘적층제조 산업에서 스타트업의 역 할’이라는 주제로 발표한다. 에이엠벤 처스의 스타트업 투자 사례로는 소프트 웨어(3Yourmind), 하드웨어(Sintratec, DyeMansion), 소재(Elementum 3D) 및 애플리케이션(Conflux) 부문 등 다양하 다. 이 외에도 미국 주요 금속 3D프린팅 전문기업 벨로쓰리디(Velo3D)의 트래비 스 그로쇼스케 엔니지어, 세계 최대 해양산업그룹 빌헬름센(Wilhelmsen)의 하 콘 엘렉자르 최고혁신책임자, 현대자동 차 그룹의 조신후 책임 연구원 등 20여 명이 주요 컨퍼런스 연사진으로 확정되었다. 


행사 주최측은, “올해는 코로나 19로 인해 해외 연사들을 국내에서 직접 볼 수 없는 건 아쉽다”라고 밝히면서도 “대 신 코로나19로 촉발된 물류 및 공급망 혁명, 인더스트리 4.0, 인공지능, 의료, 해양 및 건축 등 다양한 산업에서 적극 활용 중인 3D프린팅 기술을 온라인(사 전녹화) 방식으로 제공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오는 9월 25일(금)까지 컨퍼런스 슈퍼 얼리버드 할인 기간으로 사전 등록은 홈 페이지(www.inside3dprinting.co.kr)에 서, 전시회 및 컨퍼런스 참가 문의는 이 메일(inside3dprinting@kintex.com)로 하 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