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스프의 농업용 멀칭필름 이코비오(ecovio®), 전세계 최초 생분해성 유럽표준 인증 획득

2019-09-20
  • 생분해성 농업용 멀칭필름 이코비오사용  수거 필요 없이 밭에 그대로 분해되어 경제적이고 친환경적인 솔루션으로 등극
  • 수확량  작물품질 증가 등의 긍정적 영향으로 효율적인 식량생산에 기여 

2019년 9월 20일 – 글로벌 화학기업 바스프의 이코비오(ecovio® M2351)가 농업용 멀칭필름 소재로는 전세계 최초로 토양에서의 생분해성 플라스틱 멀칭필름에 대한 유럽표준 인증(European standard DIN EN 17033)을 획득, 효율적인 농업활동을 위한 경제적이고 친환경적인 대안임을 입증했다.


농작물 재배 시 토양 내 효과적인 잡초, 수분, 온도 관리를 위해 흔히 사용되는 기존의 폴리에틸렌(PE, polyethylene) 멀칭필름은 작물 수확 후 수거가 필요하다. 그러나 밭에서 필름이 완전히 제거되는 데 많은 노력과 시간이 투입되어 완전 제거가 불가능한 경우가 많으며, 결과적으로 토양오염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


이에 비해 바스프의 이코비오는 자사의 생분해성PBAT(PolyButylene Adipate Terephthalate)인 이코플렉스(ecoflex®)와 기타 생분해성 폴리머 및 재생가능한 원료 기반으로 개발되어 토양에서 생분해가 가능하다. 이에 따라 별도의 필름 수거 작업 없이 밭을 그대로 경작할 수 있어 노동 및 관련 비용을 절약할 수 있다.  


이밖에도 이코비오는 수확량 및 작물 품질 증진에도 기여할 뿐만 아니라, 토지 퀄리티 또한 향상시키는 등 지속가능한 작물재배가 가능하다. 실제 세계적으로 가장 많이 생산되는 채소 중 하나인 토마토 재배에 사용한 결과, 보다 적은 양의 농업용수 및 제초제를 사용했음에도 불구하고 수확량이15~50% 증가했다. 또한, 곰팡이 병에 대한 내성 강화, 당도를 나타내는 높은 브릭스 수치 (Brix index) 등 고품질 토마토를 보다 이른 시기에 많이 수확할 수 있었다.


바스프 농업용 생분해 멀칭필름 마케팅 담당 더크 스테이르크(Dirk Staerke)는 “국제기구 UN의 식량농업기관(United Nations Food and Agriculture Organization)에 의하면 전 세계 인구가 약 90억명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는 2050년까지 전체 식량생산을 70% 증가시킬 필요가 있다고 한다”라며, “이코비오와 같은 생분해성 멀칭필름은 이와 같은 글로벌 이슈를 토양오염 없이 해결할 수 있는 혁신적인 솔루션으로 세계 각국의 농민들의 이코비오 멀칭필름 사용을 장려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바스프의 친환경 농업용 멀칭필름 이코비오(ecovio® M2351)는 수거되지 않아도 토양에 분해되어 효율적인 솔루션으로 조명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