랑세스, 메자몰 가소제 전 제품군을 지속가능한 저탄소 제품으로 100% 공급

2023-09-07
  • 10월부터 메자몰 가소제 전 제품을 지속가능한 저탄소 제품으로만 공급
  • 전체 원료의 30%를 지속가능한 원료로 대체해 탄소발자국 20% 감축
  • 프탈레이트 프리, 미국FDA 및 EU로부터 식품 포장재용 허가 받은 친환경 가소제

 

2023년 9월 5일 – 글로벌 특수화학기업 랑세스가 오는 10월부터 메자몰 (Mesamoll®) 가소제 전 제품군을 지속가능한 원료를 기반으로 탄소발자국을 약 20% 줄인 저탄소 제품으로 100% 전환하여 공급한다.


가소제는 폴리염화비닐(PVC), 폴리우레탄(PUR), 고무 등 다양한 폴리머의 유연성 및 탄성을 향상시키는 플라스틱 첨가제다. 랑세스의 가소제 메자몰은 환경 호르몬으로 알려진 프탈레이트를 전혀 함유하고 있지 않으며, 겔화(gelling)가 빠르고 비누화 저항성 및 내후성이 우수한 것이 특징이다.


랑세스는 메자몰 원료의 30% 이상을 완전히 지속가능한 원료로 대체한다. 이를 통해 메자몰의 제품 탄소발자국(PCF)은 20%가량 낮아지지만, 물질수지 접근법(Mass balance approach)에 따라 기존 제품과 화학적으로 일치하며 동일한 품질 및 성능을 유지한다.  또한, 고객들은 기존 제조 공정 및 제품 품질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탄소발자국 감축 및 지속가능성 개선이라는 추가적인 혜택을 얻을 수 있다.


랑세스는 10월부터 기존 메자몰 가소제 공급을 전면 중단하고 지속가능한 제품으로만 공급할 예정이다. 더불어 메자몰 제품의 탄소발자국이 시중 제품 대비 월등히 낮은 수준이지만 향후 저탄소 및 기후중립 제품을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


랑세스코리아 폴리머 첨가제 사업부 박은정 과장은 ”랑세스는 2050 넷제로 선언하고 밸류체인 전반에 기후중립화를 추진하고 있다”며, “기후중립 제품 포트폴리오 확대를 통해 고객사 및 최종 제품의 기후중립화 실현에도 적극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랑세스 메자몰에 대한 더 자세한 내용은 제품 웹사이트 (https://lanxess.com/en/Products-and-Brands/Brands/Mesamoll)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로벌 특수화학기업 랑세스가 오는 10월부터 메자몰 (Mesamoll®) 가소제 전 제품군을 지속가능한 원료 기반으로 탄소발자국을 약 20% 감축한 제품으로 완전 전환 공급한다.